제목 : <기사>'현대 미국' 그린 작은 오페라들이 온다 | 2011년 03월 17일 16시 34분 27초
  이름 : 관리자 | 홈페이지 : 추천수 : 617 | 조회수 : 3423  



메노티 ‘메디엄’등 8개 작품… 17∼27일 서울 세종문화회관

이탈리아 출신의 미국 작곡가 잔 카를로 메노티(1911∼2007)는 1986년 김자경오페라단이 오페라 ‘메디엄(영매·靈媒)’을 공연할 서울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을 찾은 뒤 깜짝 놀랐다. “와, 이렇게 큰 극장에서 어떻게 공연하죠?” 미국에선 주로 소극장 무대에 올린 작품이었기 때문이다. 옆에 서 있던 김자경 단장은 “2년 뒤 올림픽 때도 이 무대에 서야 하는데요, 뭘”이라고 말하며 웃었다.

그 뒤 메노티는 1988년 서울 올림픽 경축전야제 작품으로 ‘시집가는 날’을 직접 작곡해 무대에 올리며 한국과 밀접한 관계를 맺었다.

올해 탄생 100주년을 맞은 이 작곡가의 작품세계를 조명하는 자리가 열린다. 13회를 맞은 한국소극장 오페라축제. ‘현대오페라 세계로의 초대’를 부제로 메노티를 비롯한 20세기 현대 작곡가들의 작품을 조명한다. 코리아체임버오페라단 세종오페라단 등 7개 오페라단체가 8개 작품을 17∼27일 세종문화회관 M씨어터, 4월 3∼17일 국립극장 달오름극장에서 차례로 선보인다. 8개 작품 가운데 절반이 메노티 작품이다.

메노티의 대표작인 ‘메디엄’과 ‘노처녀와 도둑’은 24∼27일 서울오페라앙상블과 세종오페라단이 하루 저녁에 연속 공연한다. ‘메디엄’은 죽은 이와 산 자를 연결해주는 ‘매개자’란 뜻. 영매의 집에서 일어나는 주술의식의 허위와 현대인의 불안 심리를 파헤쳤다. 장수동 서울오페라앙상블 예술감독은 “20세기 미국 사회를 그린 오페라 작품들을 소극장에서 펼친다는 점에서 기존 대극장에서 펼쳐지는 옛 오페라와는 다르다. 영화로 치면 독립영화처럼 소재와 형식에서 다양함을 선보일 수 있다”고 말했다.

메노티 작품 외에 온 가족이 함께 볼 수 있는 가족 오페라인 벤저민 브리튼의 ‘굴뚝청소부 쌤’(17∼20일), 남녀의 외도를 주제로 한 세이무어 배럽의 ‘버섯피자’(4월 3∼10일)도 공연한다. 달이 떨어진 한 동네의 해프닝을 그린 ‘달님’과 농부의 딸에서 왕비가 된 지혜로운 여인의 얘기를 그린 ‘현명한 여인’ 등 독일 현대 작곡가 카를 오르프의 작품들은 4월 14∼17일 폐막작으로 오른다. 3만∼5만 원. 1544-1555

 [동아일보] 황인찬 기자 hic@donga.com
 2011.3.17 기사
  관련사이트 : http://news.donga.com/3/all/20110317/35637900/1
  <노처녀와 도둑>,<메디엄>공연실황 녹화방송 일정
  4월 공연안내 오페라 <라 보엠>

TOTAL : 64 , PAGE : 3 / 4
번호 제목 이름 날짜 추천 조회
24 오페라<가면 무도회> 연출 맡은 서울오페라앙상블 장수동 대표   ×1 관리자 09-29 486 3069
23 <기사>[장병욱의 경계의 즐거움] 장수동 서울오페라앙상블 예술감독 관리자 09-22 508 2603
22 [UP포토] 서울오페라앙상블, 제6회 '코리아인모션' 챌린저상 수상   ×1 관리자 09-20 530 3001
21 서울오페라앙상블 제6회 공연관광축제 챌린저(클래식부문)수상   ×2 관리자 09-19 552 2496
20 <기사> 춘향과 몽룡의 절절한 사랑 중국서 오페라 한류 꿈꾼다.   ×1 관리자 09-05 488 2701
19 한국대표 고전 '춘향전' 중국오페라 무대 오른다   ×1 관리자 08-23 554 3602
18 우리 고유의 창작오페라 [춘향전] 중국 간다   ×1 관리자 08-22 523 3425
17 [공연]한국의 거장과 중국의 샛별이 만나다 관리자 08-22 468 2410
16 [공연안내]2011대한민국 오페라 페스티벌 개막공연 (6월 18일)   ×1 관리자 06-08 531 8002
15 [현장스케치2] 한국 오페라의 차세대 주역들이 펼치는 오페라<세빌리아의 이발사>   ×1 관리자 05-20 587 4185
14 [현장스케치1] 차세대 지휘자,연출자와 함께하는 오페라<세빌리아의 이발사>   ×1 관리자 05-18 583 3962
13 5.27-29 <세빌리아의 이발사>공연일정표 관리자 04-28 513 2917
12 서울오페라앙상블 직원채용 모집공고 [2] 관리자 04-06 626 3896
11 <노처녀와 도둑>,<메디엄>공연실황 녹화방송 일정 관리자 04-05 506 3088
<기사>'현대 미국' 그린 작은 오페라들이 온다 관리자 03-17 617 3423
9 4월 공연안내 오페라 <라 보엠>   ×1 관리자 03-14 526 5648
8 <기사>작은 오페라들, 봄소식 알리러 온다   ×1 관리자 03-09 570 3288
7 오페라 <세빌리아의 이발사> 오디션 결과   ×1 관리자 03-03 573 5047
6 예술감독 장수동 기독교문화대상 수상   ×1 관리자 02-25 592 3349
5 제13회 한국소극장 오페라축제   ×1 관리자 02-11 657 4012
이전| 1 | 2 | 3 | 4 | 다음